항공드론·이차전지 등 5개 분야 인재, 1년에 5000명씩 양성한다

조회 : 54  2023-06-07 플라이존드론교육원
항공드론·이차전지 등 5개 분야 인재, 1년에 5000명씩 양성한다입력2023.06.04. 오전 9:00  수정2023.06.04. 오전 9:01 기사원문이호승 기자 1댓글본문 요약봇텍스트 음성 변환 서비스 사용하기글자 크기 변경하기SNS 보내기인쇄하기교육부·한국연구재단, '첨단분야 혁신융합대학' 사업 신규 연합체 선정17일 인천 연수구 송도컨벤시아에서 2023 대한민국 드론·UAM(도심항공교통) 박람회 대한항공 부스를 찾은 관람객들이 다양한 무인기를 감상하고 있다. 2023.5.17/뉴스1 ⓒ News1 안은나 기자

(서울=뉴스1) 이호승 기자 =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은 4일 '첨단분야 혁신융합대학' 사업 신규 연합체(컨소시엄) 선정결과를 발표했다.

선정 분야는 △항공드론 △반도체소부장 △이차전지 △차세대통신 △에코업(業)으로 첨단 분야 산업기반을 갖추고 있는 광역자치단체 참여를 조건으로 '지자체 참여형' 연합체 선정을 진행했다.

분야별로 △항공드론은 경남도, 경상국립대(주관대학), 전북대·건국대·서울대·전남도립대(이상 참여대학) △반도체소부장은 전북도, 성균관대(주관대학), 단국대·전북대·경상국립대·영진전문대(이상 참여대학) △이차전지는 충북도, 충북대(주관대학), 부산대·가천대·인하대·경남정보대(이상 참여대학) △차세대통신은 광주시, 국민대(주관대학), 서울시립대·전남대·한국항공대·울산과학대(이상 참여대학) △에코업은 세종시, 고려대(세종, 주관대학), 고려대·건국대·영남대·전주비전대(이상 참여대학)다.

신규 선정 연합체는 올해부터 2026년까지 총 4년간 매년 102억원 규모의 재정을 지원받게 되며, 공동 교육과정 개발 및 운영, 교원 및 학사제도 유연화, 기업 참여 프로젝트(we-meet) 등을 추진한다.

학생들은 전공에 관계없이 소단위 전공(마이크로디그리)을 통해 첨단분야 교육과정을 이수할 수 있는데 정부는 이를 통해 5개 분야별로 연간 약 1000명 규모의 첨단분야 인재를 양성할 계획이다.

장상윤 교육부 차관은 "첨단분야 인재양성을 위해서는 대학 안팎의 경계를 허물기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며 "이번 지자체 참여형 연합체 선정을 계기로 하여 인재양성과 활용에 있어 지역의 협업과 참여가 보다 확대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상담전화

1588-8789.031-411-3219.010-3424-3219

상담시간 : 상담시간 : 평일 AM8:00 ~ PM8:00

교육신청문의, 기타 궁금하신 사항 문의하세요.

Tel. 1588-8789
Copyright (c) 2024 플라이존드론.kr All Rights Reserved.

하루동안 창을 열지않음 | 닫기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