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총리 "산불, 다른 방식 대응…드론 적극활용, 산림구조 변화"

조회 : 43  2023-05-04 플라이존드론교육원
한총리 "산불, 다른 방식 대응…드론 적극활용, 산림구조 변화"

2023-05-03 17:32

요약글자크기 변경 공유 댓글중앙·지방 안전상황 점검회의 주재…중앙부처·17개 시도 참석중앙ㆍ지방 안전 상황 점검 회의에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중앙ㆍ지방 안전 상황 점검 회의에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가 3일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중앙ㆍ지방 안전 상황 점검 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2023.5.3 hkmpooh@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는 3일 국내 산불 대책과 관련, "이전과는 다른 새로운 방식으로 산불에 대응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 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 영상회의실에서 진행한 중앙·지방 안전상황 점검회의 모두발언에서 이같이 밝힌 뒤 "영농부산물, 논두렁 태우기 등 잘못된 관행을 바로잡고 드론과 군 수송기를 산불 진화에 적극 활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 총리는 이어 "산불 위험목 정리, 혼합림 확대 등을 통해 산불에 강한 숲을 조성하는 산림구조의 변화도 적극 추진하겠다"며 관계부처에 산불 예방과 대응 관련 세부 계획을 마련하라고 지시했다.

이날 회의는 중앙정부와 지방자치단체의 재난·안전 현안 대응상황을 점검하고 협력 체계를 효율적으로 구축하고자 마련됐다.

행정안전부, 기획재정부, 교육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보건복지부, 경찰청, 소방청, 기상청 등 중앙 부처와 17개 시·도가 현장 참석과 영상 연결 등을 통해 한 자리에 모였다.

산림청은 회의에서 '동해안 산불 예방대책'을 발표했다.

산림청은 농민들이 산에서 농사에서 나온 부산물을 태우는 등의 행위를 막고자 '찾아가는 수거·파쇄' 제도를 도입하겠다고 밝혔다.

또 동해안에 감시용 정찰 드론을 확대하고 산불 진화차량을 늘리기로 했다.

참석자들은 국내 엠폭스(옛 명칭 원숭이두창) 발생·대응 현황과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등 가축전염병 대응 계획도 논의했다.

한 총리는 "지난달 전국 각지에서 발생한 동시다발 산불이나 코로나19와 같이 수년간 지속된 감염병 등에 효율적으로 대응하려면 중앙과 지방의 모든 역량을 빠르게 결집할 수 있는 협력체계를 구축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hye1@yna.co.kr

 










상담전화

1588-8789.031-411-3219.010-3424-3219

상담시간 : 상담시간 : 평일 AM8:00 ~ PM8:00

교육신청문의, 기타 궁금하신 사항 문의하세요.

Tel. 1588-8789
Copyright (c) 2024 플라이존드론.kr All Rights Reserved.

하루동안 창을 열지않음 | 닫기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