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드론 이용한 불법행위 근절'...대응기술 개발에 380억 투자

조회 : 63  2020-12-18 플라이존드론교육원

https://newsis.com/view/?id=NISX20201217_0001274275&cid=10406#
정부, '드론 이용한 불법행위 근절'...대응기술 개발에 380억 투자






등록 2020-12-17 17:00:00
과기부, 2021년도 무인이동체 기술개발사업 시행계획 확정associate_pic[서울=뉴시스] 이재은 기자 = 불법드론 무력화 및 사고조사를 위한 통합시스템 개발, 비가시권 장거리 비행 드론 운용을 위한 통신기술 개발 등 혁신적인 무인이동체 기술개발이 내년에 새롭게 추진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총 380억원을 투자하는 ‘2021년도 과기정통부 무인이동체 기술개발사업 시행계획’을 확정하고,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2021년 무인이동체 기술개발사업은 전년도 대비 41% 증가한 규모로, 특히 이 중 88 억원을 신규사업으로 추진해 불법드론 대응기술 개발과 장거리 비행 드론 통신기술 개발 등을 중점 지원한다.

먼저 최근 드론의 촬영 기능을 이용한 사생활 침해, 공항에서의 불법비행으로 인한 항공운행 마비 등 드론을 이용한 불법행위가 공공시설 테러 및 위해로 발전될 가능성에 대비해 무기 등 특별한 적재물 없이 상용드론 제품을 이용해 위협하는 행위에 대응하기 위한 ‘불법드론 지능형 대응기술 개발 사업’(475억원)을 산업부(180억원), 경찰청(100억원) 등과 함께 새로이 추진한다.

또한, 올해에 착수한 무인이동체 원천기술개발사업(182억원)과 DNA+ 드론기술개발(96억원)’은 내년도에 투자를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

육·해·공 무인이동체에 직접 적용 가능한 공통부품기술 개발과, 다수의 무인이동체간 자율협력을 위한 통합운용체계 구현에 박차를 가하고, 드론과 데이터·네트워크·인공지능(D·N·A) 기술을 접목해 창출한 새로운 드론 비즈니스 모델에 대해 실제 드론을 이용해 운영시나리오를 실증할 예정이다.

그리고 안전하고 편리한 드론 운용을 위해 국토부(37억), 경찰청(18 억) 등과 함께 과기정통부는 20억원을 투자해 ‘저고도 무인비행장치 교통관리체계 기술개발’을 지속 추진하며, 열악한 무인이동체 중소기업의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산업부, 국토부, 조달청과 공동으로 공공기관 수요를 반영한 무인이동체 개발 및 공공조달과의 연계도 지속 지원(30억원)할 계획이다.

새롭게 무인이동체의 저고도 비가시권 장거리 운용을 위해 433MHz 기반 통신 기술개발에 내년 착수하며, 국내 무인이동체 산업현장에서 요구하는 융합 및 다학제적 인재양성을 위한 교육체계 구축사업 기획 수립도 지원(2억원)한다.

과기정통부 김봉수 기초원천연구정책관은 “다양화되고 있는 드론을 이용한 불법행위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이를 무력화할 수 있는 시스템 개발 등 관련 기술 확보가 시급하다"며 "무인이동체 관련 원천·핵심기술 확보, 비즈니스 모델 개발 및 시장 창출, 인프라 확충 등을 위한 정책·사업을 유기적으로 연계할 수 있도록 적극 행정함으로써 실질적인 성과를 달성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lje@newsis.com








상담전화

1588-8789. 031-411-3219. 010-3424-3219

상담시간 : 상담시간 : 평일 AM8:00 ~ PM8:00

교육신청문의, 기타 궁금하신 사항 문의하세요.

Tel. 031-411-3219
Copyright (c) 2021 플라이존드론.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