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공사, 교량 점검용 드론 개발

조회 : 3  2020-08-14 플라이존드론교육원
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Biz Plus 컴퍼니
도로공사, 교량 점검용 드론 개발
인력점검 불가능 지역에 투입… 작업시간 40% 단축
한민정 기자 machmj55@naver.com승인 2020.08.13 09:39댓글 0글씨키우기메일보내기인쇄하기페이스북트위터구글카카오스토리

[데일리스포츠한국 한민정 기자]

 

 

고속도로 교량을 점검중인 드론

사람이 접근하기 어려운 고속도로 교량의 안전 여부를 드론을 활용하여 점검한다.

이 드론은 0.2㎜ 미세균열까지 식별 가능한 카메라가 180도 회전하며 구조물을 왜곡 없이 촬영할 수 있고, 교량 하부 등 GPS 음영지역에서도 안전한 비행이 가능하도록 충돌방지 기능이 탑재됐다.

12일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도로공사는 국토교통부 주관 ‘2020년 드론 규제 샌드박스 시범사업’ 공모에 선정돼 지난 4월부터 중소기업 3개사와 교량 점검용 드론 개발에 착수해 약 4개월 만에 개발을 완료했다.

드론을 활용할 경우 인력 점검이 불가능했던 곳까지 면밀한 조사가 가능하기 때문에 탐지율이 향상되고, 작업시간도 기존대비 40% 가까이 줄어드는 것으로 확인됐다.

지금까지 교량 안전점검은 고속도로를 차단한 상태에서 점검차량을 활용해 사람이 직접 이상유무를 점검했기 때문에, 검사 범위가 제한적이고 고소작업으로 인한 안전사고의 위험도 존재했다.

한국도로공사는 이번에 교량 점검용 드론을 8개 지역본부에 보급하고, 지난해 국토교통부의 ‘공공분야 드론 조종인력 양성사업’에 따라 드론 전문가 21명을 양성했으며 올해도 23명을 추가로 양성한다. 이를 통해 오는 내년까지 드론을 이용한 교량 안전점검 전담 인력을 전국에 배치한다는 계획이다.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는 “실제 현장점검을 통한 드론의 성능 검증을 하반기까지 마치고, 교량 외에도 비탈면이나 암거 등 인력이 접근하기 어려운 구조물의 안전점검에도 드론을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상담전화

1588-8789. 031-411-3219. 010-3424-3219

상담시간 : 상담시간 : 평일 AM8:00 ~ PM8:00

교육신청문의, 찾아오시는길 기타 궁금하신 사항 문의하세요.

Tel. 031-411-3219
Copyright (c) 2020 플라이존드론.kr All Rights Reserved.

하루동안 창을 열지않음 | 닫기 x